응답하라 1992: 적극적이고

응답하라 1992′: 적극적이고 진솔한 소통이 30년의 결실을 본다

응답하라 1992:

토토사이트 1992년 8월 한중 수교 이후 많은 중국 젊은이들의 삶의 일부가 된 한국 드라마와 K팝 문화가 한국의 한 세대에 영향을 미친 홍콩 영화든 , 문화 교류의 발전은 상호 유대를 유지하는 핵심이 되었습니다.

상하이에 거주하는 젊은 엔지니어인 Sara Liu는 2015년 한국 드라마 응답하라

1988을 본 후 자신의 인생이 달라졌다고 말했습니다. “너무 진지해서 좋아요. 쇼에서 묘사된 가족, 우정, 사랑의 역동성은 시간과 언어를 초월합니다. “라고 글로벌 타임즈에 말했다.

“이 드라마 덕분에 주변 사람들에게 더 많은 관심을 기울이고 그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또한 이 프로그램을 좋아하는 친구들도 많이 만났는데, 이는 우리 우정의 매우 소중한 공통점입니다. ” 그녀가 말했다.

응답하라 1988은 최근 몇 년 동안 한국 문화 제품이 중국 젊은이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보여주는 예입니다. 중국의 IMDb와 유사한 데이터베이스인 Douban에서 Reply 1988은 800,000명 이상의 사용자가 순위를 매겼을 때 가능한 10점 만점에 9.7점을 받았으며 중국 청중들 사이에서

널리 논의되고 있습니다.

응답하라 1992:

1992년생인 Liu는 중국과 한국이 젊은 한국인들에게 중국의 우수한 문화를 소개하는 데 중점을 두고 더 깊은 문화 교류를 촉진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습니다.

Liu의 한국에 대한 동지 정신, Semi Lim은 중국 대중 문화를 좋아하는 한국의 젊은 세대를 대표합니다.

그녀는 TV 드라마를 통해 처음으로 중국 문화를 접했고 더 많은 중국 TV 쇼와 영화를 계속 소비했습니다. 그녀의 우상인 왕준카이의 말을 이해하기 위해 중국어를 배우면서 중국 문화에 대한 애정이 더욱 깊어졌다.

그녀는 “문화와 미디어는 매우 강력하다. 문화 교류를 통해 외교

관계를 개선할 수 있다. 더 많은 중국 TV 프로그램과 영화가 한국에 방영되어 양국 사람들이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더 많아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글로벌 타임즈.

빠르면 1994년 3월 김영삼 당시 대통령의 중국 방문 당시 양국은 정부간 문화협력 증진 및 확대를 위한 협정을 체결했다.

수교의 첫 10년을 기념하기 위해 2002년은 한중 인문교류의 해로 지정되었으며, 이에 앞서 일련의 기념행사가 있었습니다.

올해 양국은 수교 30주년을 맞아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맞았다.

싱하이밍(Xing Haiming) 주한 중국대사는 “중국은 인문교류, 문화교류,

협력을 중시하며 양국 문화산업 협력에 대한 우리의 지원은 긍정적이고 성실하다”고 말했다. , 8월 17일 한국의 채널A와 인터뷰에서 말했다.

그는 2021년부터 한국 영화 10편, 한국 드라마 10편, 한국 게임 4편 등

뛰어난 한국 문학 및 예술 작품이 중국 대중에게 공개됐다고 밝혔다.
올해 양국은 수교 30주년을 맞아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맞았다. More news